안랩 2019년 상반기 매출 811억, 영업이익 81억
안랩 2019년 상반기 매출 811억, 영업이익 81억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8.0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안업체 안랩(대표 권치중)은 2019년 상반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811억 원, 영업이익 81억 원(별도기준 매출 787억 원, 영업이익 73억 원)을 기록했다고 8월 1일 잠정 실적을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2018년 상반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은 34억 원, 영업이익은 13억 원 증가한 것이다. 별도기준으로는 매출 28억 원, 영업이익은 7억 원 증가했다.

안랩의 2019년 2분기 연결기준 매출은 417억 원, 영업이익은 52억 원(별도기준 매출 404억 원, 영업이익 48억 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16억 원, 6억 원 증가(별도기준 각각 13억 원, 4억 원 증가)한 수치다.

안랩은 전체 사업 영역(엔드포인트플랫폼, 네트워크, 서비스)에서 제품 및 서비스 매출이 고르게 성장해 전년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이 모두 증가했다며 예산집행 등으로 주요 IT수요가 발생하는 하반기에도 성장세를 이어 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Tag
#안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