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서울안보대화 9월 4일부터 6일까지 개최
제8회 서울안보대화 9월 4일부터 6일까지 개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8.29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부는 9월 4일부터 6일까지 서울 롯데호텔에서 국방차관급 다자안보 협의체인 ‘2019 서울안보대화(SDD)’를 개최한다고 8월 29일 밝혔다.

올해 8회째를 맞는 서울안보대화는 아·태지역 다자안보협력과 한반도 평화정착에 기여하기 위해 2012년 차관급 다자안보협의체로 출범했다.

개설 당시 17개국(15개 국가, 2개 국제기구) 참여로 시작한 서울안보대화는 아태지역 뿐만 아니라 유럽, 중동, 아프리카까지 참가국가가 확대돼 올해는 총 50여개 국가(국제기구)가 참여한다.

2019 서울안보대화는 ‘함께 만드는 평화: 도전과 비전’이라는 주제로 진행될 예정이며, 4개의 본회의와 3개의 특별세션으로 구성됐다.

본회의에 앞서 정경두 국방부장관이 개회사를, 이낙연 국무총리가 축사를, 라즈나트 싱 인도 국방장관이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다.

본회의 1세션에서는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와 국제공조’에 대해 문정인 청와대 통일외교안보특보의 발제를 시작으로 박재민 국방부차관과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등 주요국 정부관계자와 민간 안보전문가가 토론에 참여한다.

본회의 2세션에서는 동북아 전략균형, 본회의 3세션에서는 국제평화유지 활동, 본회의 4세션에서는 사이버안보 등 세계적으로 관심 있는 안보현안에 대해 콜린 로버슨 캐나다 국제문제연구소 부소장 등 국내외 안보전문가들이 참가해 국제공조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