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조선기록과학영화촬영소 과학영화들 선보여
북한 조선기록과학영화촬영소 과학영화들 선보여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9.29 2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북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 로동신문은 조선기록과학영화촬영소에서 자립경제 발전에 이바지하는 과학영화를 선보이고 있다고 9월 29일 보도했다.

로동신문은 조선기록과학영화촬영소가 로동당의 지도에 따라 북한에 필요한 모든 것을 북한의 힘, 북한의 기술, 북한의 자원으로 해결해나갈 수 있다는 것을 사람들에게 깊이 인식시키는 과학영화를 만들고 있다고 소개했다. 북한 과학자, 기술자들이 이뤄낸 경제적 의의가 큰 과학기술성과들을 찾아내고 과학적 내용과 기술적 요구를 누구나 쉽게 이해하고 받아들일 수 있도록 하고 있다는 것이다.

로동신문은 과학영화 ‘석탄가스화에 의한 고온공기연소기술’ 제작을 담당한 창작가들이 북한에 풍부한 석탄을 이용하는 고온공기연소기술의 과학적 내용과 방법을 원리적으로, 통속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높은 열의를 발휘했다고 설명했다.

또 과학영화 ‘가물견딜성이 높은 밭벼24호’ 제작을 맡은 창작가들도 일정계획을 구체적으로 세우고 여러 차례의 계절 촬영을 진행하면서 영화를 당 정책적 요구에 맞게 완성하기 위해 노력했다는 것이다.

로동신문은 촬영소가 ‘연소모형주조기술’, ‘권선형비동기 전동기 속도조종기술’, ‘미량 원소영양복합비료 수성천-1호’, ‘온실에서 2회전나무모생산’, ‘당원료작물 야콘’, ‘녹색건축기술’, ‘고알루미나세멘트와 그 이용’ 등 과학영화를 제작했다고 밝혔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