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각국 개인정보보호 감독기구 간 협력 논의
KISA, 각국 개인정보보호 감독기구 간 협력 논의
  • 신재희 기자
  • 승인 2019.10.25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10월 21일부터 24일까지 알바니아에서 개최된 ‘제41차 개인정보보호 감독기구 국제회의(ICDPPC)’에 참석해 디지털 시대의 개인정보보호 수준 강화와 회원국 간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고 25일 밝혔다.

개인정보보호 감독기구 국제회의(ICDPPC)는 개인정보보호 감독기구 간 정보교류 및 협력 강화를 위해 구성된 글로벌 협의체로 매년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회의에 참석한 각국 대표들은 디지털 사회에서 기본권으로서의 개인정보보호, 사법 집행력 강화를 위한 감독기구 협력방안 등 5가지 결의안을 채택했다. 또 국가, 지역에 상관없이 일관된 개인정보보호 환경 조성을 위한 감독기구와 기업의 역할에 대한 의견도 교환했다.

KISA는 이번 회의에서 개인정보 인식제고와 역량강화를 위한 아시아 국가(한국, 홍콩, 필리핀 등 3개국)의 현황을 공유하고 상호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부대행사를 진행했다.

권현준 KISA 개인정보보호본부장은 “국경 없는 디지털 시대에 정보주체의 권리 보호를 위해서는 국가 간 협력이 필수불가결하다”며 “KISA는 개인정보보호 전문기관으로서 글로벌 디지털 환경에서 안전한 개인정보 보호·이용 환경 조성을 위해 국제협력을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재희 기자  jaeheeshin@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