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19 비식별 챌린지 예선 진행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19 비식별 챌린지 예선 진행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11.06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데이터의 안전한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19’의 5개 분야 중 하나인 ‘비식별 챌린지’의 예선대회 결과를 11월 6일 발표했다.

KISA는 지난 2018년 처음 국내 개인정보 비식별 기술 저변 확대를 위한 ‘개인정보 비식별 기술 경진대회’를 개최했으며, 올해는 ‘비식별 챌린지’를 대규모 사이버보안 분야를 함께 다루는 경연대회인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의 일환으로 개최하게 됐다.

비식별 챌린지 예선대회는 10월 31일~11월 1일 이틀 간 서울 SKY 31 컨벤션에서 개최됐으며, 온라인 사전평가를 통과한 총 20개 팀 62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KISA 데이터이용기술지원센터에서 제공한 가상 데이터 셋을 비식별 조치했으며, 그 중 안전성·유용성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총 9개 팀이 본선 진출 자격을 획득했다.

개비스콘, 금보원탐정단, 어노니마이저, 융용융융, 졌잘싸, 찐소, 타임로드, DeID, D.I.Factory 등 본선 진출 9개 팀은 오는 11월 21, 22일에 개최되는 본선대회에서 비식별 처리된 데이터와 비식별 처리되지 않은 원 데이터와의 비교를 통해 원 데이터로 추정을 시도하는 방식으로 기술을 겨루게 된다.

KISA는 최종 평가점수에 따라 7개 우수 팀을 선발해 상장 및 총 1500만 원의 상금을 수여할 예정이며, 시상식은 ‘제23회 해킹방지 워크샵’과 연계해 진행될 예정이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