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금융권, 금융 스팸 근절 나선다
KISA-금융권, 금융 스팸 근절 나선다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01.14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금융감독원, 은행연합회, 농협중앙회, 수협중앙회, 은행, 후후앤컴퍼니 등과 대출사기 및 불법대출 스팸문자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1월 14일 서울 여의도 금감원 서울본원에서 체결했다. 행사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는 모습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금융감독원, 은행연합회, 농협중앙회, 수협중앙회, 은행, 후후앤컴퍼니 등과 대출사기 및 불법대출 스팸문자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1월 14일 서울 여의도 금감원 서울본원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DGB대구은행, IBK기업은행, KB국민은행, KEB하나은행, NH농협은행, SC제일은행, Sh수협은행, 경남은행, 광주은행, 부산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전북은행, 제주은행, 한국씨티은행이 참여했다.

KISA는 최근 스팸이 성가신 마케팅을 넘어 대출사기, 불법도박, 보이스피싱 등 각종 범죄를 유도하는 창구로 악용됨에 따라 보유한 스팸 빅데이터 및 스팸 대응 시스템을 기반으로 관련 기관들과 범죄 예방을 위한 협업체계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대출사기, 불법대출 스팸문자로 인한 국민의 사회,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기관들은 은행에서 대고객 문자발송 시 사용하는 전화번호 정보를 공유하여 은행사칭 대출사기 및 불법대출 스팸문자 분석, 차단에 상호 협력하게 된다.

김석환 KISA 원장은 “본 협약은 국민들이 신고한 스팸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공공기관, 금융기관, 민간기업이 협력하여 범죄를 예방하는 최초의 사례”라며 “KISA는 이와 같은 범죄예방 협업체계를 계속해서 확대, 강화해 스팸으로 인한 국민 불편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