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 1만8000여 전기공사 사업자에 경리나라 제공
웹케시, 1만8000여 전기공사 사업자에 경리나라 제공
  • 신재희 기자
  • 승인 2020.03.30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케시(대표 강원주)는 한국전기공사협회(회장 류재선)와 1만8000여 전기공사 사업자들 대상으로 ‘전기공사 전용 경리나라’ 출시 및 보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월 3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에 처한 한국전기공사협회 중소 회원사를 위해 웹케시의 경리 업무 솔루션 경리나라를 1만8000여 회원사에 제공하고,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출시될 전기공사 전용 경리나라는 전기공사 업종에 특화된 경리업무 자동화 솔루션으로, 기존 경리나라 기능에 공사 현장별 매입·매출 관리, 일용직 근로자 급여관리, 공사 현장별 맞춤 관리 보고서, 전기공사 견적 및 발주서 양식 등의 기능이 추가됐다.

웹케시는 이외에도 세무사, 회계사를 동반한 세무 전문 컨설팅을 제공한다. 협회 회원사가 경리나라 무료 방문 상담 컨설팅을 요청할 경우 경리나라 담당자와 세무사, 회계사가 함께 회원사를 방문해 무상 경영 컨설팅을 제공한다. 경리나라는 웹케시가 출시한 경리업무 전용 소프트웨어로 현재 경리나라를 이용하는 고객사는 약 2만6500개다.

강원주 웹케시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전기공사협회 1만8000여 회원사가 전기 업종에 특화된 경리나라 및 세무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협회의 중소 회원사 분들께 차별화된 경리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재희 기자  jaeheeshin@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