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이빗테크놀로지-동방에스앤디, 원격 업무 솔루션 시장 공략 협업
프라이빗테크놀로지-동방에스앤디, 원격 업무 솔루션 시장 공략 협업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04.06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규하 동방에스앤디주식회사 대표(왼쪽), 김영랑 프라이빗테크놀로지 대표가 원격업무 솔루션 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소프트웨어정의경계(SDP) 전문기업 프라이빗테크놀로지(대표 김영랑)가 IT 서비스 기업 동방에스앤디(대표 정규하)와 원격 업무 솔루션 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4월 6일 밝혔다.

두 회사는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재택근무와 원격근무가 주목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두 회사는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로 재택, 원격근무 중에도 모든 직원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보안을 강화시킨 원격 업무 솔루션을 시장에 제공할 예정이다. 원격접속관리 솔루션과 애플리케이션 접속성 제어 솔루션을 결합해 보안성을 제고하고 스마트워크 환경에서 비즈니스 연속성을 지원하겠다는 전략이다.

프라이빗테크놀로지는 지난해 애플리케이션 접속성 제어 솔루션인 ‘이지스 커넥트(Aegis Connect)’를  출시했으며, 미국에서 특허 출원과 등록을 마쳤다. 이지스 커넥트는 인가된 안전한 애플리케이션을 인가된 안전한 터널을 통해 네트워크에 접속시킨다. 비인가 된 대상이나 위협이 내재된 대상이 네트워크에 접속할 수 없도록 원천적으로 차단하는 것이다. 접속 중에 위협이 탐지되면 즉각적으로 접속을 차단하고 위협이 탐지된 대상을 네트워크로부터 격리해 보안성을 강화한다.

동방에스앤디의 ‘SSC’는 RDP(Remote Desktop Protocol), SSH(Secure Shell) 등 기능을 갖춘 웹기반의 원격접속관리 솔루션이다. 

정규하 동방에스앤디 대표는 “외부에서 접속하는 단말을 검증하지 않고 단순히 신원만 확인하고 접속을 허락할 경우에 보안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한다”며 “이번 협약으로 가시성이 확보되지 않은 외부 단말을 점검해 신뢰성을 확보하고 외부 접속 보안 아키텍쳐를 체계적으로 제공함으로 외부자 접속에 대한 보안성을 강화시키겠다”고 말했다.

김영랑 프라이빗테크놀로지 대표는 “이번 MOU는 IP 기반의 접근 제어 관리 솔루션만으로는 안전한 접속 환경을 보장할 수 없음을 의미한다”며 “애플리케이션 수준에서의 터널 접속성 제어를 통해 안전한 대상만 통신하게 하고, 인가되지 않거나 안전하지 않은 대상은 원천적으로 통신할 수 없도록 하는 ‘격리’ 기술이 새로운 네트워크 보안의 이정표를 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