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지능형 ERP 플랫폼 출시
LG CNS, 지능형 ERP 플랫폼 출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0.09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CNS가 지능형 전사적자원관리(ERP) 플랫폼 ‘LG CNS EAP(Enterprise Application Platform)’를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ERP는 생산, 영업, 구매, 재무, 인사 등 전체 기업 업무를 통합적으로 관리하는 기업 업무의 근간이 되는 핵심 시스템이다. LG CNS EAP는 기존 ERP 시스템의 기능과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등 IT 신기술을 결합한 지능형 기업 ERP 플랫폼이다. 

LG CNS는 자사 EAP가 사용하지 않는 기능까지 구매해야 했던 패키지 도입방식을 탈피해 기업에 필요한 핵심기능 중심으로 고객 요청에 따른 추가 기능을 선택적으로 구축할 수 있어 기존 대비 구축 비용을 약 30%까지 절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EAP의 기능 중에는 기존 패키지에는 없는 지능형 결산자동화, 개인정보보호법 지원, 전자증빙 기반 전표처리 기능 등 국내 경영환경에 적합한 기능이 포함됐다.

또 LG CNS는 EAP에 복잡한 업무절차를 대폭 줄이고 간단한 화면 구성으로 업무 처리속도도 최대 80%까지 개선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LG CNS는 올해 초부터 기존에 10년 이상 쓰던 외산 ERP 대신 자체 개발한 LG CNS EAP를 전면 도입하고 일부 고객사에도 EAP를 적용해 업무 효율성과 생산성이 향상되는 효과를 검증했다.

기존 외산 솔루션의 경우 매년 사용자를 재산정해 추가 라이선스 비용을 요구했다면 LG CNS EAP는 최초 도입한 임직원 규모 기준으로 라이선스 비용을 산정한다. 또 라이선스에 대한 유지보수 비용 요율을 외산 대비 절반수준으로 책정해 구축 비용과 초기 라이선스 비용, 유지보수 비용을 포함한 총 운영비용은 기존 대비 절반 수준에서 최대 70%까지 절감이 가능하다고 LG CNS는 주장했다. 

LG CNS는 EAP에 AI, 빅데이터, IoT, SW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챗봇 등 최신 IT기술과의 결합을 통해 다양한 분야의 업무 효율을 높였다.

LG CNS 관계자는 “국내 중소기업을 주요 고객으로 사업하는 기존 토종 ERP 솔루션과는 시장이 겹치지 않도록 차별화하는 전략을 펼칠 것”이라며 “LG계열사를 비롯한 중견 기업 및 대기업, 공공기관을 주요 타겟으로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해 ERP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