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10개 시군 평화통일특별도 추진
경기북부 10개 시군 평화통일특별도 추진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0.18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북부 지역의 10여개 시군이 평화통일특별도 설치를 추진한다. 이는 사실상 경기북부 지역을 경기도에서 분리하는 것으로 파장이 예상된다.

정부 관계자들에 따르면 의정부시 등을 중심으로 경기북부 지방자치단체들이 '평화통일특별도'를 설치하는 방안을 준비하고 있다.

NK경제가 입수한 의정부시의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추진계획(안)'에 따르면 경기북부 지자체들은 이르면 올해 연말, 늦으면 내년초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추진위원회를 구성할 계획이다.

계획안에는 국회에 발의된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등에 관한 법률안'이 조속히 통과될 수 있도록 민·관 공동 방안 마련 및 시민 홍보, 대정부 활동 등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활동을 전개한다는 목표가 담겨있다.

이를 위해 의정부시를 대표하는 각계각층의 시민들이 참여하는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평화통일특별도 신설 추진 관련 민간단체 지원 조례를 제정하며 평화통일특별도 신설 공론화를 위한 시민공감대 형성 활동을 펼친다는 것이다. 

의정부시는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기 위해 2018년 10월~11월 중 10개 시군 자치, 총무과장 회의를 개최하고 이어 10개 시군 시장, 군수협의회를 열 방침이다. 협의회에서는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추진위원회 구성 및 향후 일정 등을 논의한다.

의정부시는 2018년 12월~2019년 1월 중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추진위원회(가칭)를 구성해 위원장, 고문, 사무국, 분야별 분과위원, 시군간 연락사무소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위원회는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등에 관한 법률 제정 실현을 촉구하고 서명 운동 및 여론 수렴, 시민 홍보 활동을 펼친다. 의정부시는 경기북부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등에 관한 법률안 제정 촉구 1000만인 서명운동도 전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북부 10개 시군 의회 촉구성명서 발표도 추진할 계획이다.

평화통일특별도 설치는 사실상 경기도를 북부와 남부로 나누는 것이다. 이에 따라 경기도청과 남부 지역의 반발을 가져올 수도 있다. 관건은 경기북부 주민들이 평화통일특별도에 얼마나 호응할지 여부가 될 것으로 보인다. 공론화가 되고 경기북부 주민들이 평화통일특별도 설치를 요구한다면 주민 투표를 진행할 가능성도 있다. 하지만 통과 가능성은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 NK경제가 뉴스레터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많은 신청 부탁드립니다.

NK경제 뉴스레터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