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방산계열사, 첨단 국방ICT 솔루션 선보여
한화 방산계열사, 첨단 국방ICT 솔루션 선보여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1.02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3일 이틀 간 국방부, 교육부, 경상북도 주최로 구미 디지털전자산업관에서 열리는 ‘2018 스마트 국방·드론 산업대전’에 참가한 한화시스템 부스 모습

한화시스템, 한화지상방산, 한화는 2일, 3일 이틀 간 국방부, 교육부, 경상북도 주최로 구미 디지털전자산업관에서 열리는 ‘2018 스마트 국방·드론 산업대전’에 참가해 드론 및 무인시스템을 중심으로 한 첨단 국방ICT 기술을 소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민·관·군·산·학·연이 함께 국방 ICT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드론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한화 방산계열사도 전시관 운영과 함께 국방 ICT 사업화 모델에 대한 주제 발표를 진행한다.

한화시스템은 방산전자 기업으로서 센서, 전술정보통신 및 지휘통제 분야역량을 기반으로 국방 첨단화를 위한 4차 산업혁명 기술 개발을 활발히 추진 중에 있다. 이번 전시회에는 드론봇 전투체계를 위한 솔루션인 드론 통합관제시스템, 드론 무선충전시스템과 드론 감시 레이다를 소개한다. 

한화시스템은 장비 전시와 함께 드론봇 시스템의 운영 개념을 소개하면서, 인명손실을 최소화하고 작전 효율성을 향상시켜줄 국방 무인체계 사업 발전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기술을 적용한 모바일 스마트부대 관리시스템도 전시한다. 이 시스템은 전국 커버리지, 저전력 장거리 통신, 강화된 네트워크 보안이 강점으로, 차량관리, 군사시설경계, 예측정비, 병사관리 등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통해 신속, 자동화된 부대 지휘통제를 가능하게 한다.

한화지상방산은 지상 무인이동체(로봇) 분야 체계종합업체로서 10여년 전부터 국방과학연구소와 함께 견마로봇, 소형감시정찰로봇에서 중대형급 등 다양한 국방로봇을 개발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육군 전시관 국방로봇 존을 통해 SG(Smart Grenade)로봇과 급조폭발물(IED) 제거 로봇을 선보인다. 

SG로봇은 최루탄 또는 고폭탄을 탑재해 감시 및 정찰을 통해 근접 거리에서 원격으로 폭발장치를 작동시켜 정밀 타격임무를 수행하는 로봇이다. 급조폭발물(IED) 제거 로봇은 병사 1인이 휴대 운용 가능한 25kg 급 장비로, 폭발물 처리, 화생방 정찰 등 다양한 임무 수행이 가능하다.

한화는 이번 전시회에서 천검 유도탄, 단거리로켓발사기, 기동저지탄, 회로지령탄약, 신관류 등을 선보인다. 천검은 소형무장헬기(LAH) 장착용 공대지 유도탄으로서 한화가 2015년 12월 획득한 개발 사업으로 미국의 ‘헬파이어 미사일’처럼 적 전차를 정밀타격하기 위한 무기체계다. 유인항공 플랫폼 탑재용 유도무기로 2022년 개발이 완료된 후, 2023년부터 양산이 시작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