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엔 ‘통일 초등 국어 교과서’ 개발
미래엔 ‘통일 초등 국어 교과서’ 개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1.14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은 통일 시대를 대비해 ‘통일 초등 국어 교과서’ 개발하고 교육부, 통일부 등 정부 관계부처와 전국 초등학교 및 시·도 교육청, 한국교육과정평가원, 한국교육개발원 등에 총 3만5000부를 무상 배포한다고 14일 밝혔다.

통일 초등 국어 교과서는 민간 차원에서 개발된 남북한 어린이 대상 국어과 교과서다. 미래엔은 교과서 전문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무를 위해 교과서를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미래엔은 통일 초등 국어 교과서의 개발 완료 및 배포를 기념해 개발 성과를 학계·교육계와 공유하고 각계 전문가의 의견을 모으고자 17일 경인교육대학교에서 ‘통일 교과서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신헌재 통일국어교육연구회장과 공주교육대학교 한명숙 교수가 각각 통일시대 초등 국어 교과서 개발의 특성과 지향점, 저학년용 교과서 개발에 대해 발표한다.

미래엔은 2015년부터 통일국어교육연구회와 공동으로 남북한 언어의 이질화 양상 등 기초 연구를 진행해 왔다. 이를 바탕으로 남북한 초등 국어 교육의 분야별 전문가와 중국 연변대 교수, 미래엔의 국어 교과서 개발 실무자 등 총 36명의 전문가들이 각각 연구진과 집필진으로 협력하여 통일 초등 국어 교과서를 개발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