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아랍어 인식 인공지능 TV 출시
LG전자, 아랍어 인식 인공지능 TV 출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7.2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는 아랍어 음성 인식 기능을 적용한 TV 신제품을 사우디아라비아를 시작으로 이라크, 요르단 등 중동시장에 확대 출시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LG전자는 ‘LG 올레드 AI ThinQ’, ‘LG 나노셀 AI ThinQ’ 등 2019년형 LG 인공지능 TV에 인공지능 플랫폼 ‘LG 씽큐(LG ThinQ)’를 토대로 2019년 처음으로 아랍어 음성 인식 기능을 탑재했다.
이 기능을 이용하면 사용자가 여러 차례 버튼을 눌러 TV 기능을 조작할 필요가 없다. 매직리모컨의 마이크 표시 버튼을 누른 채 음성으로 명령하면 콘텐츠 검색 및 추천, 볼륨 조정, 채널 변경, 화질 또는 음질 모드 변경 등 다양한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자연어 음성 인식 기능을 아랍어, 태국어, 베트남어, 일본어, 스웨덴어 등으로 확대했다. LG전자는 2018년 대비 2배 늘어난 140여 국가에 자연어 음성 인식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지원 언어도 영어, 한국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독일어, 이탈리아어, 포르투갈어, 러시아어, 폴란드어, 터키어 등을 포함해 모두 15개로 늘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