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T맵x누구’에 인공지능 강화
SK텔레콤 ‘T맵x누구’에 인공지능 강화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09.03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T맵x누구’ 출시 후 1년 동안 축적한 약 5억건의 음성 데이터를 기반으로 인공지능 기능을 강화한 ‘T맵x누구’ 7.0 버전을 4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T맵x누구 업그레이드는 인공지능 인포테인먼트 강화, 목적지 관리, 주유 할인 추가 등 운전자의 데이터를 분석해 고객들의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T맵x누구는 주행 중 도로상황 및 운행정보를 반영해 차량이 정체되는 구간에서 정체 안내 메시지와 함께 ‘음악·라디오 듣기’를 추천하는 기능이 도입된다. 

SK텔레콤이 T맵x누구의 음원 서비스 이용 패턴을 분석한 결과 뮤직메이트·멜론 등 음원 서비스를 월 평균 630만회 이용했고 가장 많이 이용하는 순간은 ‘출발 시점’과 ‘정체 구간 진입 시점’으로 나타났다. 

이에 SK텔레콤은 T맵이 수집하는 교통 상황을 누구(NUGU)와 연동시켜 운전자 상황을 고려한 차량형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제안하는 방식이다. SK텔레콤은 T맵x누구의 인공지능 기능을 더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목적지 검색창 아래 ‘인공지능 비서’ 메뉴를 추가했다. SK텔레콤은 ‘인공지능 비서’ 기능에 고객 이용 행태를 반영한 다양한 비서형 서비스를 지속해서 추가할 계획이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