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디펜스, 폭발물탐지제거로봇 체계 개발키로
한화디펜스, 폭발물탐지제거로봇 체계 개발키로
  • 신재희 기자
  • 승인 2020.11.24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디펜스(대표 손재일)는 11월 23일 방위사업청과 폭발물탐지제거로봇 체계개발 계약을 맺었다고 24일 밝혔다. 체계개발 계약은 약 180억원 규모로 오는 2023년 6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폭발물탐지제거로봇은 전·평시 병력을 대신해 지뢰와 급조폭발물 등을 탐지 및 제거하는 미래형 국방로봇이다. 한화디펜스는 2017년 폭발물탐지제거로봇 탐색개발을 시작해 시제품 개발에 성공했고 지난해 기술성숙도(TRL) 6단계를 획득하며 체계개발에 진입하게 됐다.

한화디펜스가 개발한 폭발물탐지제거로봇은 급조폭발물(IED) 탐지/제거뿐 아니라 지뢰 탐지까지 가능한 통합형 소형로봇이다. 원격으로 운용되는 궤도형 로봇으로 임무에 따라 지뢰탐지기, X-ray 투시기, 물포총/산탄총, 케이블 절단기 등 다양한 임무 장비를 조작팔에 자동으로 탈·부착할 수 있다. 

육군과 해병대 공병부대, 육·해·공군 폭발물처리팀 등에서 운용이 가능하며, 대테러 작전 시 또는 후방 지역에서 폭발물 탐지/제거 및 정찰 임무 등을 맡고, DMZ 지뢰지대 등에선 지뢰 탐지 및 통로개척/확장 등의 임무를 수행할 수 있다.

신재희 기자  jaeheeshin@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