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인텔리안테크와 ‘국방위성통신분야 협력 MOU’체결
한화시스템, 인텔리안테크와 ‘국방위성통신분야 협력 MOU’체결
  • 신재희 기자
  • 승인 2021.02.25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방산부문장(오른쪽)과 성상엽 인텔리안테크놀로지스 대표가 25일 한화시스템 판교사업장에서 '국방위성통신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출처: 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대표 김연철)이 해양 위성통신 안테나 기업인 인텔리안테크놀로지스(대표 성상엽)와 ‘국방위성통신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2월 25일 밝혔다.

한화시스템은 군위성통신체계 통신탑재체의 국산화를 위한 중계기 핵심기술 사업에 참여해 관련 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20여년 간 위성 지상시스템 분야의 핵심인 위성단말, 통신모뎀, 망제어기를 개발, 공급해오고 있다.

인텔리안테크는 위성통신 안테나 시스템을 개발 제조하고 있는 국내 기업으로 선박용 위성통신 안테나 뿐 아니라 육상용 및 저궤도 위성용 안테나 제조 등으로 제품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회사는 한화시스템이 보유하고 있는 안테나 칩셋 기술에 인텔리안테크의 위성통신 안테나 기술 역량을 접목해 다양한 군전술 이동형(OTM) 위성통신 단말을 개발할 계획이다. 또 기존 군위성통신체계의 위성통신 단말기 모뎀과 결합해 OTM 단말 분야로 기술 경쟁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OTM 단말은 차량에 탑재시켜 이동 중에도 위성을 통해 양방향으로 음성·영상 및 데이터 전송 등 멀티미디어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기존의 고정형 위성통신 단말과는 달리 기동성이 보장돼 전장에서 실시간 지휘·통제 및 전장 상황 공유가 가능하고, 화재·홍수·지진 등의 재난 지역이나 국지전·테러 등 분쟁지역에서 이동기지국으로 사용할 수 있다.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는 “군 위성통신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 경쟁력 및 위성안테나 분야에서 첨단 기술력을 보유한 한화시스템과 국내 대표적인 위성안테나 기업인 인텔리안테크의 긍정적인 시너지가 기대된다”며 “향후 차기 군위성통신체계의 체계업체로서 입지를 더욱 강화해 군위성통신분야의 뉴 스페이스 대표기업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재희 기자  jaeheeshin@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