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국방과학원, 장거리순항미사일 시험
북한 국방과학원, 장거리순항미사일 시험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1.09.13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국방과학원이 9월 11일, 12일 새로 개발한 신형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13일 보도했다.

시험발사에는 박정천 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과 김정식, 전일호 당중앙위원회 부부장들과 국방과학 부문의 간부들과 과학자들이 참석했다고 한다.

조선중앙통신은 당 8차 대회가 제시한 국방과학발전 및 무기체계개발 5개년 계획 중점목표달성에서 커다란 의의를 가지는 전략무기인 장거리 순항미사일 개발사업이 지난 2년 간 추진돼 왔다고 설명했다. 이 과정에 세부적인 부분시험들과 수십 차례의 발동기지상 분출 시험, 비행시험, 조종유도시험, 전투부위력시험 등을 마쳤다는 것이다.

조선중앙통신은 이 무기체계의 개발이 북한의 안전을 보장하고 적대적인 세력들의 반북 군사 행동을 제압하는 또 하나의 효과적인 억제 수단을 보유한다는 전략적 의의를 가진다고 주장했다.
신형 장거리 순항미사일들은 북한의 영토와 영해 상공에 설정된 타원 및 8자형 비행궤도를 따라 7580초를 비행해 1500㎞ 표적을 명중했다고 한다.

시험발사에 참가한 박정천 위원은 당의 국방과학기술중시정책이 안아온 빛나는 결과이며 당 8차 대회 결정관철을 위해 나선 국방부문에서 이룩한 성과라고 하면서 북한의 국방과학기술과 군수공업의 능력에 대한 또 하나의 일대 과시가 된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