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사인, 비대면 근무 환경 보안서비스 기술 개발
케이사인, 비대면 근무 환경 보안서비스 기술 개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1.12.09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보보안 전문업체 케이사인(대표 최승락)은 ‘인공지능(AI) 기반 능동형 취약점 점검 기술과 블록체인을 이용한 비대면 근무환경 보안 서비스 기술’을 개발했다고 12월 9일 밝혔다.

‘AI 기반 능동형 취약점 점검 기술과 블록체인을 이용한 비대면 근무환경 보안 서비스 기술’은 엔드포인트 계층 제로트러스트 및 블록체인 분산신원증명(DID) 기술을 결합해 사용자를 비롯한 단말의 신뢰 기반 접근통제 기능을 내재화한 기술이다. 해당 기술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신기술적용 비대면 서비스 보안 시범 사업’ 과제로 개발됐다.

어성율 케이사인 연구소장은 “기존의 근무 환경은 방화벽을 기준으로 내부망과 외부망으로 분리돼 비교적 안전한 환경에서 내부 네트워크에 접근할 수 있었다”며 “원격지에서 개인용 디바이스로 기업 네트워크에 접속하는 경우가 증가함에 따라 보호 조치가 필수다”라고 설명했다.

비대면 근무 환경 보안서비스 기술은 코로나 19 장기화로 확대된 원격 근무환경에서 비대면 업무의 보안성을 강화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블록체인 분산신원확인기술(DID) 증명서를 발급해 사용자 보안성을 대폭 제고했으며 디바이스 별 취약점을 점검, 기업 및 기관의 내부 네트워크 접근을 통제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업무를 가능하게 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