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그리드,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참여
이노그리드,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참여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1.22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라우드 컴퓨팅 기업 이노그리드(대표 조호견)는 국토교통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에 전자부품연구원, LG유플러스와 선정돼 이노그리드의 오픈스택 기반 ‘오픈스택잇(OpenStackit)’으로 1단계 스마트시티 인프라 구축에 참여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스마트시티 사업은 지난 2016년 제2차 과학기술전략회의에서 국가전략프로젝트로 선정된 9대 연구개발사업 중 하나로 도시정보 통합관리 시스템을 개발한다. 지속가능한 성장과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 혁신 모델을 구현하는 대규모 실증연구개발 사업으로 올해부터 2022년까지 5년 간 총 1159억 원이 투입된다.

이노그리드가 참여하는 사업은 스마트시티 모델 및 기반기술을 개발하는 것이다. 이노그리드는 오픈스택잇(오픈스택기반)으로 클라우드 인프라를 구축하고 도시 상황의 각종 정보를 통합적으로 수집, 공유를 지원하는 도시운영 관리 모델 표준 체계를 수립한다. 또 도시 데이터 산업 생태계 조성, 선도서비스 및 도시 혁신 모델을 개발한다.

사업목표는 기술혁신형 솔루션 개발로 도시별 구체적인 이슈해결(교통혼잡완화, 에너지소비저감, 재난재해 피해감소 등)을 통한 도시경제 활성화에 있다. 

조호견 이노그리드 대표는 “정부의 성공적인 스마트시티 구축 및 해외 수출을 위해 국산 클라우드 기술의 지속적인 고도화는 물론 4차산업혁명 시대 세계적인 스마트시티를 선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