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3차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기본계획 의결
통일부, 3차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기본계획 의결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1.05.18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부는 북한이탈주민대책협의회를 개최해 ‘제3차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기본계획(2021~2023)’과 그 이행을 위한 ‘2021년도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시행계획’을 심의·의결했다고 5월 18일 밝혔다.

제3차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기본계획에는 향후 3년 간 중앙행정기관과 지방자치단체가 함께 추진해나갈 6대 분야, 24개 정책과제가 담겼다.

6대 분야는 북한이탈주민을 포용하는 사회적 환경 조성, 북한이탈주민 보호 및 지원체계 내실화, 취약계층 생활밀착 서비스 확대, 맞춤형 일자리를 통한 자립·자활 지원, 북한이탈주민청소년 교육 및 건강한 가정형성 지원, 정착지원 시설·인력 기반 강화 등이다.

통일부는 기본 계획이 지난해부터 현장방문, 간담회, 자문 등의 방식으로 북한이탈주민, 유관기관 관계자, 학계와 전문가 등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해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제3차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기본계획은 ‘북한이탈주민이 이웃이 되는 따뜻한 사회 구현’을 목표로 경제적 지원과 함께, 정서적·심리적 지원을 강화한 ‘사회적 통합지향형 정착지원’을 추진하는 것을 기본 방향으로 하고 있다.

통일부는 앞으로 제3차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기본계획의 원활한 이행을 위해 관계기관 간 긴밀히 협업하는 한편 북한이탈주민이 한국 사회에 진정한 이웃으로 정착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