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오에스-델 EMC “클라우드 및 U2L 시장 공동 공략”
티맥스오에스-델 EMC “클라우드 및 U2L 시장 공동 공략”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08.24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학래 티맥스오에스 대표(왼쪽), 김경덕 델 EMC 한국 커머셜 비즈니스 총괄 사장이 어플라이언스와 클라우드 부문에서 협력하기로 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박학래 티맥스오에스 대표(왼쪽), 김경덕 델 EMC 한국 커머셜 비즈니스 총괄 사장이 어플라이언스와 클라우드 부문에서 협력하기로 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티맥스오에스(대표 박학래)와 델 EMC는 클라우드 및 U2L(Unix to Linux) 시장을 대상으로 두 회사의 솔루션을 결합한 통합 어플라이언스의 상품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어플라이언스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결합해 최적화한 맞춤형 제품으로 시스템 구축에 소요되는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티맥스오에스의 서버용 운영체제(OS)인 ‘티맥스리눅스’와 델 EMC의 x86 서버인 ‘파워엣지(PowerEdge)’를 결합한 통합 어플라이언스를 상품화하고 유닉스에서 리눅스 환경으로 전환하고자 하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공동 영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두 회사는 각 사가 보유한 영업, 제품 및 기술지원 체계의 노하우를 공유하고 마케팅, 영업, 구축, 고객지원까지 전 과정을 긴밀하게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또 두 회사는 클라우드 시장 공략에도 적극적으로 나선다. 티맥스오에스의 관계사인 티맥스소프트와 티맥스데이터의 제품들을 활용해 미들웨어와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 소프트웨어를 티맥스리눅스와 함께 델 EMC의 파워엣지와 결합해 클라우드 시장도 공략한다.

박학래 티맥스오에스 대표는 “티맥스오에스와 델 EMC의 기술력, 마케팅 전략 등을 바탕으로 최상의 어플라이언스를 만들어 양사의 시너지 효과로 중소기업부터 대기업 규모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어플라이언스 고객에게 최고의 선택이 되도록 하겠다”며 “향후 프라이빗 클라우드 시장으로의 성공적인 진입을 위해 상호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