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그리드, 공공기관 3곳에 클라우드 제공
이노그리드, 공공기관 3곳에 클라우드 제공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2.19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기업 이노그리드(대표 김명진)는 공공기관 민간 클라우드 도입 증가로 이노그리드 최신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솔루션 ‘클라우드잇’과 ‘오픈스택잇’이 농촌진흥청, 창업진흥원, 한국뇌연구원 등 공공기관에 도입됐다고 19일 밝혔다.

이노그리드는 자사 클라우드 솔루션이 CC인증을 받아 보안강화 및 기존 레거시 환경을 최신 클라우드 환경으로 전환하기 용이하다고 설명했다. 또 오픈소스 기반 ‘오픈스택’을 도입하려는 기관에는 ‘오픈스택잇’을 통해 최적화 된 클라우드 인프라 환경을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농촌진흥청 사물인터넷(IoT) 작물정밀관리기술 정보서비스에는 이노그리드의 프라이빗 클라우드 솔루션 ‘오픈스택잇’과 KT의 국산서버 ‘K-Stack’이 적용됐다. 또 창업진흥원은 창업지원에 필요한 온라인 플랫폼 구축으로 사용자 중심의 맞춤형 창업 공간 포털 시스템을 통해 클라우드 기반의 창업을 지원한다.

한국뇌연구원에서는 기존 레거시 인프라 환경을 최신 프라이빗 클라우드 환경으로 구축해 향후 치매나 뇌졸중 등 뇌신경질환의 진단 및 예방, 치료기술 개발 등 뇌 관련 첨단산업을 육성할 계획이다.

이노그리드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공공기관의 민간 클라우드 도입이 꾸준히 증가 추세에 있으며 한번 도입한 고객사들은 국산 클라우드의 우수한 성능을 입증 받아 인공지능(AI)과 딥러닝을 위한 GPU 클라우드,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스마트시티, 블록체인 등 다양한 부가 서비스 도입으로 확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