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아이딥, AI 스마트하우징 플랫폼 개발 사업자 선정
에이아이딥, AI 스마트하우징 플랫폼 개발 사업자 선정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06.16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사인(대표 최승락) 자회사 에이아이딥(대표 구자동)은 산업통상자원부 ‘인공지능(AI) 기반 스마트하우징 플랫폼 및 서비스 기술 개발 사업’의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6월 16일 밝혔다.

AI 기반 스마트하우징 플랫폼 및 서비스 기술 개발 사업은 스마트시티 주거 공간에 적용할 수 있는 AI 홈 플랫폼을 개발하고 실증하는 내용이다. 홈케어, 미세먼지 정화, 무인 배송 등 생활 속의 물리적 편의를 제공하는 동적서비스를 포함한다. 

에이아이딥은 AI 홈케어 서비스 부분을 담당한다. 거주자 생활 및 행동 패턴을 기반으로 한 생활 밀착 ‘지능형 에너지 케어 서비스’, 동작인식 분석 및 생체 복합 센서 정보를 기반으로 한 ‘시니어 안전사고 케어 서비스’, 수면정보 및 대화형 생활패턴 수집 정보를 기반으로 한 ‘1인 가구 정신건강 돌봄 서비스’ 개발을 추진한다. 에이아이딥은 다원디엔에스, 큐버, 아이와즈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4년 간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구자동 에이아이딥 대표는 “현재 시점의 스마트홈 서비스는 현실적이고 물리적인 도움을 주는 동적 서비스에 한계가 있다”며 “향후 3~4년 안에 AI 시스템이 거주자의 생활 습관과 보안, 위험, 안전사고, 건강 이상 등의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미리 예측해서 알려주는 AI 맞춤형 주거공간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