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6.12 북미 정상회담 관련 문재인 대통령 입장문
[전문] 6.12 북미 정상회담 관련 문재인 대통령 입장문
  • NK경제
  • 승인 2018.06.12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출처: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6.12 북미 정상회담 관련 문재인 대통령 입장문>

 

역사적인 북미회담의 성공을 뜨거운 마음으로 축하하며 환영합니다.

5월 26일 통일각에서 김정은 위원장을 다시 만났을 때, 그리고 바로 어제 트럼프 대통령과 통화를 하면서 조심스레 회담의 성공을 예감할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70년에 이르는 분단과 적대의 시간은 눈앞에서 벌어지는 사실조차 믿기 어렵게 하는 짙은 그림자였습니다.

낡고 익숙한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과감하게 새로운 변화를 선택해 준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두 지도자의 용기와 결단에 높은 찬사를 보냅니다.

6월 12일 센토사 합의는 지구상의 마지막 냉전을 해체한 세계사적 사건으로 기록될 것입니다. 

미국과 남·북한이 함께 거둔 위대한 승리이고, 평화를 염원하는 세계인들의 진보입니다.

누구도 해내지 못한 위업을 마침내 이뤄낸 트럼프 대통령에게 다시 한 번 경의를 표합니다.

김정은 위원장도 세계를 향해 과감하게 첫발을 내디딘 역사적인 순간의 주역으로 기억될 것입니다.

회담 성공을 위해 노력해 준 리센룽 총리와 국제사회의 모든 지도자들께도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이번 합의를 바탕으로, 우리는 새로운 길을 갈 것입니다.

전쟁과 갈등의 어두운 시간을 뒤로하고, 평화와 협력의 새 역사를 써갈 것입니다.

그 길에 북한과 동행할 것입니다.

이제 시작이고 앞으로도 숱한 어려움이 있겠지만 다시는 뒤돌아가지 않을 것이며 이 담대한 여정을 결코 포기하지 않을 것입니다.

역사는 행동하고 도전하는 사람들의 기록입니다.

우리 정부는 이번 합의가 온전히 이행되도록 미국과 북한, 그리고 국제사회와 아낌없이 협력할 것입니다.

한반도에 항구적인 평화가 정착되고, 공존과 번영의 새 시대가 열릴 수 있도록 대한민국의 대통령으로서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2018년 6월 12일

대한민국 대통령 문재인

 

영문버전

<Statement by President Moon Jae-in on the North Korea-U.S. Summit>

June 12, 2018  (Unofficial translation)

I offer my heartfelt congratulations and welcome the success of the historic North Korea-United States summit.

When I met with Chairman Kim Jong Un at House of Unification (Tongilgak) in Panmunjeom on May 26, and when I spoke over the phone with President Trump yesterday, I could cautiously predict the success of the summit. Seventy years of division and hostility, however, have cast a dark shadow that makes it difficult to believe what is actually taking place before our very eyes.

I pay my high compliments for the courage and determination of the two leaders, President Trump and Chairman Kim, not to settle for that outdated and familiar reality but to take a daring step towards change.

The June 12 Sentosa Agreement will be recorded as a historic event that has helped break down the last remaining Cold War legacy on earth.

It is a great victory achieved by both the United States and the two Koreas, and a huge step forward for people across the world who long for peace. 

Once again, I would like to pay my respect to President Trump who achieved a feat that no one else has ever delivered. 

Chairman Kim Jong Un will also be remembered as a leader who made a historic moment by taking the first bold step toward the world. 

I would like to extend my heartfelt appreciation to Prime Minister Lee Hsien Loong of Singapore and many other world leaders for the great efforts they have made in order to make the summit a success.

Building upon the agreement reached today, we will take a new path going forward. Leaving dark days of war and conflict behind, we will write a new chapter of peace and cooperation. We will be there together with North Korea along the way. 

This is just a beginning and there may be many difficulties ahead, but we will never go back to the past again and never give up on this bold journey. History is a record of people who take action and rise to a challenge. 

My Administration will spare no effort in cooperating with the United States, North Korea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 ensure that the agreement can be implemented in its entirety.

I, as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promise to make all-out efforts to help establish permanent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and usher in a new era of co-existence and prosperit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