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호주 외무부 등과 북한이탈주민 청년 인재 육성 협력
통일부, 호주 외무부 등과 북한이탈주민 청년 인재 육성 협력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1.28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부는 호주 외무부, 시드니공대어학원과 북한이탈주민 청년들을 글로벌 인재로 육성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은 북한이탈주민 청년들을 위한 호주 어학연수 프로그램을 3년 연장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통일부와 호주 외무부, 시드니공대어학원은 지난 2016년 2월 29일에 탈북 대학생 어학연수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은 해당 프로그램을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연장하기 위해 마련됐다. 

3개 기관은 그동안 탈북 대학생 호주 어학연수 프로그램이 학생들의 어학 능력 향상과 글로벌 리더십 함양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해 업무 협약을 연장하기로 했다. 2019년까지는 기존과 마찬가지로 5명의 학생을 선발하고, 2020년부터는 선발 학생을 7명으로 늘려 운영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이 체결되고 난 후 통일부 산하 남북하나재단은 2019년 2월, 3월 사이에 어학연수 프로그램에 참가할 대상자를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학생들은 2019년 6월부터 2020년 2월까지 약 30주 동안 호주에서 어학연수를 받을 예정이다.

대상은 18세 이상의 탈북 대학생(휴학생 포함)이며, 구체적인 신청 절차, 자격 요건 등은 남북하나재단에서 모집 공고를 통해 안내한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