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연세대, 5G 오픈 플랫폼 출범
KT-연세대, 5G 오픈 플랫폼 출범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2.06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는 연세대학교와 서울시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에서 ‘연세(Yonsei)-KT 5G 오픈 2018’ 행사를 열고 5G 상용망 기반의 ‘5G 오픈 플랫폼’을 출범한다고 6일 밝혔다.

5G 오픈 플랫폼은 10월 KT와 연세대학교가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라 구축된 5G 상용망 기반의 연구 플랫폼이다. 연세대 신촌 캠퍼스와 송도 국제캠퍼스를 KT의 5G 상용망을 기반으로 연결한 5G 오픈 플랫폼은 원격의료와 재난안전, 자율주행 등 다양한 5G 융합 서비스를 개발 및 검증할 수 있다.

KT는 5G 오픈 플랫폼에 네트워크 슬라이싱 기술과 모바일 에지 클라우드 기술을 적용해 5G 상용망과 연구 전용망을 분리하고 이를 통해 서비스 카테고리별 네트워크 자원과 컴퓨팅 리소스를 제공해 최적의 연구 환경을 제공한다.

6일 진행한 행사에서는 5G 오픈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공동 연구 사례가 소개됐다. 연세대 PriMo-5G 연구그룹은 5G 네트워크 기반으로 송도 국제캠퍼스에 있는 KT 스카이십과 드론을 조종하고 해당 이동체에서 촬영한 고화질 영상을 송도 국제캠퍼스와 신촌 캠퍼스를 연결하는 5G 네트워크를 통해 신촌 캠퍼스로 실시간 전송했다. 이를 통해 5G 네트워크 기반의 안정적인 이동체 제어 및 지연 없는 영상 전송 기술을 보여줬다.

또 KT와 연세대학교는 공동 추진 중인 5G 사례 발표를 통해 원격 로봇 시술 및 증강현실(AR) 기반 치과 보철 시술 등의 의료분야 연구 사례와 공학, 생활과학, 실감형 공간 디자인 등 5G 시대의 미래상을 제시하고 다양한 연구 분야의 협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오성목 KT 네트워크부문장(사장)은 “KT는 연세대와의 5G 오픈 플랫폼 출범을 통해 5G 연구분야에 있어 최적의 연구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향후 5G 오픈 플랫폼을 기반으로 원격 의료 분야 등의 산학연 협력을 확대하고 다양한 융합서비스 발굴로 5G 시대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