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진흥원, 액티브X 등 웹 이용불편 개선 추진
인터넷진흥원, 액티브X 등 웹 이용불편 개선 추진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3.14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국민의 불편을 야기하는 과도한 액티브X 및 실행파일 등의 설치 관행을 개선하기 위한 ‘2019년도 웹 표준 전환 및 웹 선도 기술 및 서비스 개발 지원 사업’ 공모를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KISA는 지난 2015년부터 이사업을 추진해왔다. 지난해 사업을 통해서는 국내 약 3만개 쇼핑몰의 전자결제창 액티브X 제거, 웹 표준 결재모듈과 인증 솔루션 개발 등 국민 생활과 밀접한 결제, 인증 분야 웹 표준 전환 및 서비스 개발을 지원한 바 있다.

2019년도 지원 사업은 총 10억 원 규모의 매칭 펀드 방식으로 진행되며 민간 500대 웹 사이트의 노플러그인 전환(액티브X 및 실행파일 제거 등)을 지원하는 ‘웹 표준 전환’, 웹표준 기술 및 융합형 웹 서비스 개발을 지원하는 ‘웹 선도 기술 및 서비스 개발’의 2개 부문으로 나뉜다. 올해 지원 사업 공모 접수는 오는 4월 4일 마감되며 더 자세한 내용은 KISA 및 HTML5기술지원센터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