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민석 의원, 남북교류 민관 거버넌스 구축 관련 법 개정안 발의
안민석 의원, 남북교류 민관 거버넌스 구축 관련 법 개정안 발의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09.0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통일위원회 안민석 의원(더불어민주당)은 남북관계 발전과 남북교류 활성화를 위해 정부-지자체-민간단체 교류협력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지원 시책을 수립하는 남북교류 민관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법 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9월 7일 밝혔다.

안 의원은 발의된 남북관계발전법 개정안이 정부의 책무에 관한 규정에 남북관계 발전과 교류협력사업을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지자체, 민간단체 등과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교류협력사업을 지원하기 위한 종합적인 시책을 수립·시행하는 규정을 신설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고 밝혔다.

안 의원은 그동안 민간단체들이 남북관계가 경색될 때마다 창의적인 방식으로 남북교류협력을 추진해 남북관계 개선의 마중물 역할을 해 왔으며, 지자체도 작년부터 독자적으로 대북지원 사업자로 활동할 수 있게 됨에 따라 남북교류협력 분야에서 중요한 주체로 주목받고 있어 이같은 법안을 발의했다고 설명했다.

안민석 의원은 “남북협력은 군사적 긴장을 해소하는 중요한 안보정책이자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체제를 만들어가는 마중물 역할”이라며 “지금은 경색된 남북관계로 잠시 주춤하지만 지속적으로 확대되어야 한다. 지자체와 민간의 교류협력이 남북관계 개선과 한반도 평화의 견인차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