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민석 의원 “코로나19 대북 인도적 협력 촉구 결의안 발의”
안민석 의원 “코로나19 대북 인도적 협력 촉구 결의안 발의”
  • 신재희 기자
  • 승인 2020.07.07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민석 의원 모습 출처= 안민석 의원 블로그

안민석 의원(더불어민주당)은 남북 관계를 대화와 협력관계로 개선하기 위한 ‘코로나19 대북 인도적 협력 촉구 결의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7월 7일 밝혔다.

안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악화되고 있는 북한 주민들의 삶에 대해 인류애와 동포애적 입장에서 인도적 지원을 넘어 지속 가능한 협력 사업을 남북이 함께 추진하자는 취지로 결의안을 발의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결의안은 정부가 남북관계 개선과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해 능동적인 자세로 적극 나서고, 대북 인도적 협력사업을 위해 UN을 비롯한 국제사회와 협력을 강화하며, 민간의 대북 인도적 협력 사업을 적극 지원하고, 대북 인도적 협력 사업에 있어서 국내외 정치적 상황에 영향을 받지 않고 사업의 효율성과 지속성을 높이는 방안을 강구할 것을 촉구했다.

또 북한당국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에 나설 것과 인도적 협력 사업을 위해 정부와 민간단체, 국제사회 등과 협력할 것을 촉구했으며, 국회는 남북관계 발전과 대북 인도적 협력 사업에 대한 초당적 협력과 국민적 합의를 위해 노력할 것을 결의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안민석 의원은 “대북 인도적 협력사업은 중대한 기로에 선 남북관계에 있어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라며 “국회와 정부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 정착을 위해서 좀 더 능동적인 자세로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신재희 기자  jaeheeshin@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