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교육원 ‘국립통일교육원’으로 새 출발
통일교육원 ‘국립통일교육원’으로 새 출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1.03.30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교육원이 국립통일교육원으로 기관명을 변경하고,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3월 30일 밝혔다.

서울 강북구 수유동 국립통일교육원 청사에서 진행된 현판식에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을 비롯하여 박겸수 강북구청장, 문영금 문익환통일의집 관장 등 관내 인사와 통일교육분과 정책자문위원 등이 참석했다.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내년 개원 50주년을 앞둔 시점에서 국립통일교육원 출범은 국민 속으로 통일교육을 확산하는 계기로서, 이를 통해 평화‧통일 공감대를 형성하는 문제뿐만 아니라 우리 사회의 갈등을 치유하고 화해와 통합의 정신을 확산하는 데까지 통일교육의 외연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백준기 국립통일교육원장은 “기관명에 ‘국립’을 명기하는 것은 통일교육의 전문성과 신뢰도를 높이고 국민의 삶에 보다 가까이 다가가기 위한 것”이라고 기관 명칭 변경의 취지를 밝혔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