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육군본부, DMZ 비밀의 숲 책자 발간
산림청-육군본부, DMZ 비밀의 숲 책자 발간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2.04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국립수목원과 육군본부는 DMZ 철책식물 현황과 DMZ 지역의 보전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DMZ 비밀의 숲(Knocking on The DMZ)’의 책자발간을 기획하고 제작했다고 4일 밝혔다.

DMZ 비밀의 숲은 국립수목원 누리집의 ‘연구’탭에 있는 ‘연구간행물’에서 PDF로 누구나 내려 받아 볼 수 있다.

국립수목원과 육군본부는 DMZ 철책 일원 생태교란지를 복원하기 위해 DMZ 자생식물을 중심으로 수집, 증식 및 보전, 활용 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2015년부터 파주에서 고성까지 DMZ 철책 일원의 식물분포를 조사했다. 그 결과 큰잎쓴풀, 봉래꼬리풀 등 희귀식물을 포함해 964종의 식물들이 서식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

산림청은 이 책자가 쉽게 접근할 수 없는 DMZ라는 한정적 공간 안에 서식하는 식물을 중심으로 사진과 기록들을 담았고, 더 나아가 DMZ 훼손지역에 대한 복원 등을 통해 DMZ생태계의 가치와 중요성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한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유미 국립수목원 원장은 “이 책자를 시작으로 육군본부와 함께 서식지 파괴, 생물종 멸절 등에 대비해 자생식물의 종자 수집, 증식 및 현지 외 보전 등 유전자원을 확보함으로써 향후 DMZ 생태계 보전을 위한 연구들이 더욱더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