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주택금융공사, 105만 건 종이안내문 전자화 추진
KISA-주택금융공사, 105만 건 종이안내문 전자화 추진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07.16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한국주택금융공사와 전자문서 이용 활성화 및 도입 촉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16일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공사 내 주요 대민 업무의 전자화 전환을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두 기관은 ‘u-보금자리론 주택담보대출 이용 고객에 대한 사후관리 안내문’을 기존 종이 안내문에서 모바일 메신저 기반 디지털 송달 체계로 전환하는 시범사업을 올해 4분기부터 추진할 계획이다.
이 서비스는 금융권에 모바일 기반 온라인등기우편 제도를 도입하는 최초 사례다. KISA는 연간 약 105만건의 종이우편물을 대체해 17억 원 가량의 비용절감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가 도입되면 기존 일주일 소요되던 안내문 제작부터 발송, 수신까지의 시간도 실시간으로 단축되며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신뢰성 및 안정성 또한 향상될 전망이다.

김석환 KISA 원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 디지털 원유로 비유되는 데이터 축적을 위해 종이문서의 전자화는 필수적이다"라며 “국민 생활과 밀접한 분야부터 시작해 업무절차의 전자화를 지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