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노키아 및 에릭슨과 5G, 6G 공동 연구
SK텔레콤, 노키아 및 에릭슨과 5G, 6G 공동 연구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6.16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이 문재인 대통령의 북유럽 3국 순방에 맞춰 현지에서 노키아 및 에릭슨과 5G, 6G 관련 연구개발(R&D) 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SK텔레콤은 12일(현지 시간) 노키아(NOKIA)와, 13일(현지 시간)에는 에릭슨(Ericsson)과 각각 5G 고도화 및 6G로의 진화를 위한 공동 기술 개발 MOU를 맺고 향후 R&D 협력을 약속했다.

우선 SK텔레콤은 노키아, 에릭슨과 5G 기술 전반에 대한 고도화에 나선다. SK텔레콤은 두 회사와 초고신뢰, 저지연 통신(URLLC), 안테나 분산형 다중 안테나 기술, 인공지능(AI) 기반 망 고도화, 28GHz 차별화, 5G SA(Stand-Alone) 망 진화 등을 연구하고 상용망에 적용, 검증하기로 했다.

또 SK텔레콤은 두 회사와 6G 전반에 대한 공동 R&D도 추진한다. SK텔레콤은 노키아, 에릭슨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6G 기술 요구사항을 도출하고 주요 기술을 발굴·검증하는 한편 6G를 활용한 신규 사업 모델도 공동으로 연구하기로 했다.

스웨덴 순방에서 SK텔레콤은 스웨덴 시스타 소재 에릭슨 연구소에서 열린 5G 시연 행사에 참여했다. SK텔레콤은 행사에 앞서 특별 제작한 동영상을 통해 한국과 스웨덴이 123년간 통신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해온 오랜 역사를 소개했다.

박진효 SK텔레콤 ICT기술센터장(CTO)은 “이번 협약은 노키아 및 에릭슨과의 관계를 더욱 돈독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향후 북유럽 ICT 기업과 R&D 협력을 더욱 강화해 기술 리더십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