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소프트 “하반기 클라우드 미들웨어 시장 공략 강화”
티맥스소프트 “하반기 클라우드 미들웨어 시장 공략 강화”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08.24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스템 소프트웨어(SW) 전문기업 티맥스소프트(대표 이형배)는 자사 웹애플리케이션서버(WAS) 제우스(JEUS)와 클라우드 기반 통합 미들웨어 플랫폼 하이퍼프레임(HyperFrame)을 중심으로 하반기 클라우드 미들웨어 시장 공략을 강화하겠다고 8월 24일 밝혔다.

티맥스소프트는 제우스의 클라우드 에디션을 출시한 바 있다. 이후 퍼블릭 클라우드에서도 성능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구조 및 기능을 고도화 해왔다. 제우스는 ‘오토 스케일 인/아웃(Auto Scale In-Out) 기술’을 통해 확장 용이성을 바탕으로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대용량, 분산 컴퓨팅을 지원한다. 또한 관리와 서비스 영역을 분리해 대규모의 확장성을 제공하고, 동적 설정을 지원해 관리자의 운영 편의성을 실현한다.

또 이기종 WAS로부터의 자동 전환을 지원하는 도구인 ‘T-Up 제우스(T-Up JEUS)’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손쉽게 이기종 WAS를 제우스로 전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기존 애플리케이션과 환경을 분석한 뒤 자동 전환을 시행해 클라우드 환경으로 편리한 전환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WAS 전환 시 발생할 수 있는 위험부담과 전환 소요 시간을 최소화한다.

티맥스의 통합 미들웨어 플랫폼 ‘하이퍼프레임(HyperFrame)’을 통해서도 제우스를 클라우드 환경에 적용할 수 있다. 하이퍼프레임은 제우스를 포함해 웹서버, 프레임워크 등 다양한 미들웨어군의 상용, 오픈소스 제품을 클라우드 환경에서 통합 제공한다. 사용자는 하이퍼프레임을 통해 클라우드 환경에서 제우스를 비롯한 미들웨어 통합 제품군의 기능을 편리하게 설정, 조정, 관리하고 티맥스의 기존 제품과 오픈소스 제품을 함께 조합해 활용할 수 있다.

이형배 티맥스소프트 대표는 “티맥스소프트는 20여년 동안 국내 미들웨어 최강자로서 미들웨어 기술력을 공고히 다져왔다”며 “이제는 이러한 기술력과 경쟁력을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 시켜 전통적인 영역에서의 WAS 강자를 넘어 클라우드 시대에 걸맞는 미들웨어의 진화를 이루겠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