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10월초 네이버 파파고를 검색했다
북한 10월초 네이버 파파고를 검색했다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11.03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이 최근 구글에서 파파고, 페북 등에 대해서 검색한 것으로 나타났다.

NK경제는 2020년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구글 검색을 통한 사이트 방문자들 중 북한 인터넷주소(IP)를 접속을 확인했다.

그 결과 북한 미국, 북한, 파파고, nk경제, 페북, 북한 고양이, 북한 요리, 평생교육, 북한 지리, 조선중앙통신, 북한 게임, 북한 예술, 북한 열병식, 김정은, 단천발전소, 보편적 가치, 함경도, 북한 신형전차 등 17개 키워드로 검색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북한 미국, 북한, 김정은 등의 단어 검색은 북한에 대한 남한 등의 기사와 관련 동향을 파악하기 위한 의도로 해석된다.

북한 관계자들은 10월초 파파고에 대해 집중적으로 구글 검색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파파고는 네이버의 번역 서비스다. 10월초 파파고에 대한 특별한 동향은 없었다.

그렇다면 왜 파파고로 검색을 한 것일까? 이는 10월초 NK경제가 보도한 기사와 관련 있는 것으로 보인다. 기사를 보고 파파고가 정확히 무엇인지 찾아봤을 가능성이 있다. 실제로 해당 기사가 나온 후 파파고로 연속적으로 검색이 이뤄졌다.  

인민 파파고 나오나?...북한 네트워크 번역 서비스 연구

북한 관계자의 검색 중에는 갑자기 '보편적 가치'라는 단어도 등장한다. 이 내용은 NK경제가 도발칼럼을 쓰면서 언급한 사항이다.

[도발칼럼] 인류 보편적 가치를 특수성으로 변명할 수 없다

북한은 NK경제를 비롯한 남한 언론의 기사들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 독자님들의 뉴스레터 신청(<-여기를 눌러 주세요)이 NK경제에 큰 힘이 됩니다. 많은 신청 부탁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