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 만월대 남북 공동발굴 재개”
“개성 만월대 남북 공동발굴 재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0.15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은 제8차 개성 만월대 남북 공동발굴이 빠르면 22일부터 재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화재청에 따르면 북한 민족화해협의회는 15일 개성 만월대 남북 공동발굴을 22일부터 재개하자는 의견을 남북역사학자협의회에 알려왔다. 

당초 남북 민간단체는 9월 27일부터 제8차 공동발굴을 재개하기로 합의했으나, 북한에서 발굴인력 준비 부족 등 행정적인 이유로 만월대 발굴조사 재개를 연기해 줄 것을 남한에 요청한 바 있다. 

문화재청장은 4일부터 6일 평양에서 개최된 10·4선언 11주년 기념 민족통일대회에 정부대표단의 일원으로 참석해 북측에 개성 만월대 공동발굴의 재개를 제안한 바 있다. 

개성 만월대 공동조사단은 만월대 중심건축군 서편 축대 구간을 중심으로 발굴을 재개할 예정이며, 착수식 일정 등 세부사항은 통일부 등 관계부처와 협의를 거쳐 추진할 예정이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