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포항공대, 5G 안테나 조정 기술
SK텔레콤-포항공대, 5G 안테나 조정 기술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1.15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은 포항공과대학교와 5G 단말의 통신 품질을 높이기 위한 안테나 조정 기술을 개발해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기술은 5G 28GHz 고주파수 대역에서 안테나의 전기적 특성을 조정해 단말 송수신 환경을 최적화한다. 예를 들어 이용자가 스마트폰을 잡는 방식, 고개를 돌리는 방향 등 통신 이용 환경을 달리해도 안테나의 전기적 특성 조정을 통해 통화, 데이터 품질을 높이고 배터리 전력 소모를 줄일 수 있다.

SK텔레콤은 LTE 단말에 안테나 성능을 향상시키는 기술이 있었지만 28GHz대역 기술 개발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주파수의 물리적 특성상, 고주파수 28GHz 대역은 LTE보다 단말 내 좁은 면적에 부품을 배치해야만 한다. SK텔레콤과 포항공과대학교는 이러한 특성을 반영한 28GHz 맞춤형 안테나 조정 기술을 개발, 5G 디바이스 테스트 랩의 실제 5G 환경에서 기술 검증을 완료했다.

이번 성과는 2018년 6월 SK텔레콤과 포항공과대학교가 ‘5G 분야 신기술 연구, 개발 산학협력’ MOU를 맺고 공동 연구한 첫 결과물이다. SK텔레콤은 이를 바탕으로 5G 단말, 칩셋 제조사와도 협력할 계획이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