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결혼이주여성 대상 개인정보 보호 교육 실시
KISA, 결혼이주여성 대상 개인정보 보호 교육 실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7.18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ISA가 광주 남구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17일 실시한 결혼이주여성 대상 개인정보 보호 교육 모습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국내 다문화 가족 내 결혼이주여성을 위한 개인정보 보호 맞춤형 교육을 광주 남구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7월 17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KISA는 지난 2009년부터 사업자와 이용자를 대상으로 개인정보 보호 정기 교육 및 찾아가는 교육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2019년부터는 개인정보 보호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교육 대상을 사회적 배려계층으로 확대하고 있다.

KISA는 국제결혼을 통해 형성된 다문화 가족의 경우, 구성원 간 서로 다른 환경에서 성장한 만큼 개인정보에 대한 인식과 수준이 상이할 수밖에 없어 개인정보 보호의 사각지대에 놓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KISA는 국내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개인정보의 중요성 및 예방 방법 등을 알려주는 맞춤형 개인정보 보호 교육과정을 개발해 올해 7월 실시했으며 전남, 광주지역을 시작으로 향후 지원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또 현장 교육 외에도 온라인으로 수강 가능한 베트남어, 영어 등 다국어 개인정보 보호 교육과정을 개발해 전국 다문화 이용자들의 교육 접근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