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12개국 외국인 학생 참여 DMZ 걷기 행사 개최
문체부, 12개국 외국인 학생 참여 DMZ 걷기 행사 개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9.16 12:0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9월 17일 오후 2시 미국, 영국, 이탈리아, 베트남, 몽골, 멕시코, 엘살바도르 등 12개국에서 온 외국인 학생들이 참여하는 ‘철원 디엠지(DMZ) 평화의 길 걷기’ 행사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문체부는 이번 행사가 그동안 외국인들이 가고 싶어 했지만 갈 기회가 없었던 디엠지(DMZ) 평화의 길을 걸으며 한국에 살면서 느꼈던 남북한 및 한반도 평화에 대한 각자의 생각을 이야기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지난 6월 10일부터 개방해 운영하고 있는 ‘철원 디엠지(DMZ) 평화의 길’은 6.25전쟁 시 치열한 전투가 벌어졌던 백마고지와 화살머리고지가 있는 곳이다. 지금까지 1만7869명이 방문 신청을 했으며 추첨을 거쳐 2245명이 다녀갔다. 이번 행사 참가자 13명은 철원평야를 가로지르는 철책선 옆을 걸으며 당시 평야지대를 확보하기 위해 치열했던 고지전의 흔적을 직접 확인할 예정이다.

문체부 관계자는 “참가자 대부분은 한국문화와 6.25 전쟁, 비무장지대(DMZ), 남북한 문제 등을 자세히 알고 이해하기 위해 이번 행사에 참가 신청을 했다. 9.19 남북공동선언을 바탕으로 한반도에서 진행되고 있는 평화적 노력들이 좀 더 많은 외국인들에게 알려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d 2019-09-16 17:16:23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통일조아 2019-09-16 17:15:05
기사 잘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