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차 범부처 민관 합동 ‘5G+ 실무위원회’ 개최
2차 범부처 민관 합동 ‘5G+ 실무위원회’ 개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9.2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5세대 이동통신(5G) 상용화 이후 민관의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15대 5G+ 전략산업을 본격 육성하기 위해 제2차 범부처 민관 합동 ‘5G+ 실무위원회’를 서울 국민경제자문회의 회의실에서 9월 26일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실무위원회는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고, 범국가적인 협력을 통한 5G+ 전략의 이행을 위해 지난 5월 31일 과기정통부 민원기 제2차관을 위원장으로 하고, 10개 관계부처 담당 실국장, 민간위원 18명 등 29명으로 구성됐다.

비공개로 개최된 이번 실무위원회에서는 정부의 ‘5G+ 전략 2020년 추진계획(안)’에 대한 안건 보고를 통해 전략산업별 후속정책(안)과 2020년 사업계획(안)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또 산업분야별 업계, 전문가들의 의견과 5G 기반 신사업 추진 애로사항을 논의하고 정부혁신, 민관 협력을 통한 5G 시장의 조기 활성화 방안을 지속 강구해 나가기로 했다.

정부는 실무위원회 논의결과를 바탕으로 11월에 개최 예정인 5G+ 전략위원회에서 5G+전략의 실행을 더욱 가속화할 계획이다.

민원기 과기정통부 제2차관은 “우리나라가 세계 최초로 5G 상용화에 성공한 이후 중국, 일본 등 글로벌 국가들은 상용화 일정을 앞당기는 등 5G 시대가 빠르게 다가오고 있다”며 “세계 최초에 안주하지 않고 세계 최고의 5G 생태계 조성을 위해 관계부처, 민관이 합심해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Tag
#5g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