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오에스-라이브애플리케이션 “액티브엑스 없는 브라우저 개발”
티맥스오에스-라이브애플리케이션 “액티브엑스 없는 브라우저 개발”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12.10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희도 티맥스오에스 부사장(왼쪽), 유인향 라이브애플리케이션 대표가 경기도 성남 분당구 금곡동 티맥스타워에서 액티브엑스 필요 없는 보안 웹 브라우저 개발을 위한 전략적 제휴 체결식을 갖은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운영체제 및 클라우드 전문기업 티맥스오에스(대표 박학래, 한상욱)는 정보보안 기업 라이브애플리케이션(대표 유인향)과 액티브엑스(Active X) 설치가 필요 없는 보안 웹 브라우저를 개발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두 회사는 보안 웹 브라우저 개발을 위해 웹 표준을 준수하는 티맥스오에스의 웹브라우저 ‘투게이트(Togate)’를 활용한다. 티맥스는 이번 협력을 위해 투게이트가 티맥스OS 뿐 아니라 윈도OS에서도 동작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티맥스오에스는 다양한 OS 상에서 복잡한 액티브엑스 및 플러그인 설치 없이도 보안 기능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두 회사가 개발 중인 보안 웹 브라우저는 보안 관련 프로그램을 별도 설치할 필요가 없다고 한다. 정부의 액티브엑스, EXE 플러그인 제거 정책에 맞춰 보안 기능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유인향 라이브애플리케이션 대표는 “액티브엑스와 보안 플러그인이 필요 없는 통합 보안 및 전용회선 기능을 통해 웹 기반 정보시스템 운영 기관이 가진 보안 우려를 해소할 것이다”라며 “국민들의 웹 접근성과 이용 편의성을 높이고, 국가, 공공, 민간기관의 정보보안 비용 절감을 돕겠다”고 전했다.

허희도 티맥스오에스 부사장은 “최근 불거진 수능 성적 사전 유출 사건을 통해 모든 국민이 강력한 공공 보안 시스템 구축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있다”라며 “티맥스와 라이브애플리케이션의 보안 웹 브라우저를 통해 특정OS에 종속돼 있는 국내 정보보안시스템의 한계를 돌파할 수 있을 것이다. 새로운 웹 브라우저 및 개방형 OS가 공공기관 뿐 아니라 산업계 전반에 정착되어 웹 표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