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의원 “통일부 고위공무원 중 여성 비율 10% 불과”
이상민 의원 “통일부 고위공무원 중 여성 비율 10% 불과”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10.2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이상민 의원실

이상민 의원(더불어민주당)은 10월 23일 통일부의 고위공무원 중 여성 공무원 비율이 10.34%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이상민 의원실이 통일부에서 받은 여성 공무원 현황에 따르면 2020년 9월 기준 통일부의 고위공무원중 여성이 차지하는 비율은 10.34%로 집계됐다. 3급 공무원의 비율도 15.38%에 불과했다.

3급 및 고위공무원수는 2018년 5명 2019년 7명에서 다시 5명으로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통일부 여성공무원 비율이 2018년 42.86%에서 2020년 45.3%로 증가했지만, 고위공무원 비율은 오히려 줄어들었다. 

다만 통일부의 4급과 5급 공무원의 여성비율은 늘어나 4급공무원의 여성비율을 2018년 25%에서 32%로 증가했고, 5급 공무원 중 여성비율은 44.07%에서 46.33%로 증가했다.

이상민 의원은 “통일부의 고위공무원 29명 중 여성은 3명으로 10명 중 1명에 불과하다”며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허리급에 있는 여성들의 진출이 늘겠지만 유리천장을 빨리 없애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강진규 기자  maddog@nk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